노무현대통령 맞이할 준비에 바쁜 봉하마을 오늘(23일) 모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서부터 플랭카드가 보이기 시작합니다. 오른쪽을 가리키는 나무색 표지판이 봉하마을 방향입니다. 2키로 쯤 더 가라고 하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후부터 봉하마을까지 여러 단체에서 내건 프랭카드들이 곳곳에 날리고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종친회 프랭카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래연습장협회도 보입니다. 노래연습장도 노대통령 귀향에 대한 기대가 많은가 봅니다. 아무래도 예전보단 사람들이 많이 오겠죠. 택시도 마찬가지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말 놓길래 누군가 했더니 노대통령 부산상고 동기일동입니다.

"친구야! 고생 마이했제, 우리는 너를 사랑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 애드벌룬이 봉하마을에 거의 다왔다는 걸 알려주는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봉하마을입니다. 저때가 오후 1시인데 주차장을 차들이 벌써 메웠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저 보이는 방향으로 사진을 찍는 방문객들입니다. 저기서 방향을 약간 틀면 사저입니다.

전경이 달려와 사진 방향을 통제하더군요. 사저는 찍으면 안된다고. 이미 다 찍힌 건물인데, 지금와서 사진 못찍게 한다고 경호가 잘되는 건지 의문이 들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도 방향을 틀어 사저를 한 번 봤습니다. 애드벌룬에 띄워진 걸개그림 아래로 보이는 사저의 장면을 놓치기 아까워서. 근데 크게 보이는 저기는 경호원들이 쓸 곳입니다. 저 뒤쪽이 사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5일 행사에 쓰일 천막인가 봅니다. 벼를 베어낸 논 위로 원뿔형 천막을 수십채 만들어 놓았습니다. 저기서 25일 점심을 먹을 수 있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 요즘은 통신사들이 젤 빠른 거 같습니다. 어느 행사장에 가도 꼭 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25일 쓰일 무대입니다. 노사모회원들의 글귀가 적힌 걸개도 아래 걸려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차 보신 분 많을 겁니다. 한달도 더 전부터 걸려있던 건데, 아래 프랭카드를 올리신 부산시민 '최점금'님이 1년가까이 몰고다닌 차라더군요.(이 얘기는 담에 해드리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사모 회원분이 풍선 달면서 붙인 것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생가 앞에 이런 대형 메모판이 있었습니다. 총 6개 정도 된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뒤가 바로 생가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경규, 김제동, 타블로도 적었는데, 정말 그 분들 아니겠죠.

누군가 지나가면서 그러더군요.

"노무현이 언젠가 다시 평가받게 되있다. 그라면 그땐 노무현한테 매달릴 사람 많을끼다."
 
다들 얼굴이 들떠있습니다. 이런 말을 하고 이런 말을 듣는 곳에 오니 속이 후련했던 모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서오세요 노대통령님. 기차타고 서울에 가야만 대통령 볼 줄 알았는데 이런 봉하마을 촌에서 대통령님이 뵌다니 참 기분이 희안하네요. 대통령님 앞으로 봉하마을 자주 찾아가도 되죠.

그리고 노대통령님. 김해의 '나영'이 인사 받으세요.

"노무현대통령님 5년동안 수고하셨습니다. 그리고 고마웠습니다. 사랑합니다."


Posted by 커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실비단안개 2008.02.23 20: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으로 수고 많으셨습니다.

    커서님께서도 그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

  3. 뭉코 2008.02.23 2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뭉클하네요. 저도 가보고 싶은데 멀리서 응원합니다.
    작은 메시지들이 만든, 돈으로도 못 만드는 저 아름다운 풍경을
    또 뭐라고 매도해댈지 모르지만 진실은 살아있으니까요.

    노짱님 정말 수고하셨어요.

  4. 핵퍽탄 2008.02.23 2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5일이 기다려지네요.. 저도 울산에서 출발하려고 준비 해놨습니다.

  5. 환이 2008.02.23 21: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무현대통님 수고하셨습니다..
    당신의 열정을 다시한번 보여 줄때가
    곧 올꺼 같내요.....사랑합니다

  6. 천사서현 2008.02.23 22: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신 대통령님 ㅋㅋㅋㅋㅋㅋㅋㅋ
    탈권위에 부정부패 감소
    경제는 고유가 땜에 그랬다치고...
    말만 좀 거칠게 안 했어도 100점 만점에
    50점은 더 받았을듯한 아쉬움..

  7. 막장 2008.02.23 22: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빠들이 문제.

  8. 김종현 2008.02.23 2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보고 싶다...
    꼭 시간나면 들려야지...

  9. 봉하경호대ㅋ 2008.02.24 0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경규 타블로 김구라

    본인들이 적은거 맞습니다..^^

  10. 봉하경호대ㅋ 2008.02.24 0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경규 타블로 김구라

    본인들이 적은거 맞습니다..^^

  11. 활화산 2008.02.24 04: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신이 보여주었던 올곧은 의지와 실천에 희망이 섰습니다.
    정말 고생하셨어요.. 발벗고 나서드리지 못해 부끄러울 따름입니다..
    앞으로더 희망찬 모습으로 만나뵙길 바랍니다. 화이팅

  12. 왕짜증 2008.02.24 05: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알 논다....

  13. 마스크 2008.02.24 07: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플랭카드가 이명박을 지지한 동네에 걸려 있다는 사실이 아이러니군....이번 대선에서 이명박에 몰표 던졌으니 이동네 사람들은 이명박이랑 노무현이랑 똑같이 좋아하나봐..
    참~희안한 동네야

  14. 미네랄 2008.02.24 08: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알도 자존심도 없는 사람들 !불상하다 .언제인가 저주의 마을,저주의 땅으로 역사가 평가 할것이라는것을 기대하라. 불쌍타~~,

  15. 초원의빛 2008.02.24 09: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년을무사히마치고귀향하는노대통령의모습이이제야실감이난다.마치는마지막까지무슨일터질까조마조마하였다.지난5년간노무현을좋게평가하는사람들도있다.그러나대다수의국민들은너무피곤하고힘들었음을토로하고있다.DJ5년간너무힘들었어도젊기에국운을융성케하리라노무현을믿었던국민들.이제는비난의화살을퍼부을것같아우려스럽다.지난5년을재평가하는작업이조만간펼쳐지면노무현의진모습을국민들은적나라하게보고실체를알것이다.내일은노무현대통령이누리는마지막기쁜날이될수도있다.

  16. 황정하 2008.02.24 1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
    노무현 대통령님 그리울거에요!!!

  17. eunpa55 2008.02.24 10: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통령선거때 찍지 않았습니다.
    그때 까지도 이 멍청한 전업주부는 사람을 알아보지못했었지요.하지만 취임 즉시 돌아섰고 알게 모르게 사람들과 싸움도 많이 했습니다. 무사히 임기끝내시고 귀향하시게 된것 안도와 축하 인사드립니다. 인터넷상으로 자주 소통하고 싶습니다. 부인께서도 마음고생 심하셨지요?
    오래도록 건강하시길.

  18. 굴돌 2008.02.24 1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이런걸 보면...그래도 이번 정권이 국민과 가장 가까웠던 정권이었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기존 대통령이었다면 아무리 동기생 일동이라고는 해도 저런 플랜카드를 내걸 수는 없었겠죠...
    모든 대통령이 잘한 일도 있고 못한 일도 있는거지만...
    이런 모습은 꽤나 재밌네요 :D

  19. 예언 2008.02.24 14: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곧 질질 끌려 나와 감옥에 들어갈텐데

  20. 인정 2008.02.24 15: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도 가보고 싶네요.... 근데 넘 멀어....저기가서 점심 한끼 같이 먹고 싶다..

  21. ㄷㄷㄷ 2008.02.29 14: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치가를 지지하거나 옹호하는건 이해하겠지만 사랑한다느니 위대하다느니
    정말 소름끼칩니다. 그래서 한국이 다른나라에 비해 사이비종교가 많은지도...